화장품 대신 위장크림을 바르는 그녀들의 정체는?



"정통해야 따른다!"

제법 쌀쌀한 날씨임에도 육군부사관학교 후보생들은 매일같이 구슬땀을 흘리며 추위를 잊고 있다. 군조직에 없어서는 안되는 부사관, 훌륭한 부사관이 되기 위해서는 그만큼 각고의 노력과 인내가 필요하다.




"분대 앞으로!"

부사관은 군대에서 장교와 병 사이에 있는 간부이다. 통상 육군의 분, 소대와 같은 규모의 집단을 지휘하며 지휘관을 보좌하여 병사들을 관리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또한 부사관은 부대의 전통을 유지하고 명예를 지키는 간부이다. 이에 맡은 바 직무에 정통해야 하고, 모든 일에 솔선수범하며 교육훈련과 내무생활을 지도 감독하여야 한다.

하지만 조직의 특성 상, 그 수장의 능력이 부족하다면 제대로 통제가 이루어질 수 없다. 고로 간부들은 병사들에 비해 몇 배의 노력과 희생이 요구된다.

"나보다 부족한 사람을 누가 따르겠는가?"






"사격도 백발백중!"

군인에게 있어 사격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이다. 문득 현역시절, 아침마다 병사들 보다 먼저 연병장에 집합하여 PRI훈련을 하던 대대간부들이 떠오른다. 간부 전원이 만발을 목표로 매일 아침 연병장에서 PRI훈련을 받고 있는 모습을 떠올리면 지금도 가슴이 떨린다. 자연스레 병사들의 사격실력도 일취월장할 수 밖에 없다.

사격장 촬영을 마치고 돌아가는 길에 다른 기수 후보생들이 유격훈련을 마치고 오전부터 복귀행군을 하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하여 급히 이동하였다.


 

"오호! 여군 후보생들도 같이 행군하고 있네요!"

"당연하죠! 얄짤없습니다!"

부사관 후보생들은 지ㆍ덕ㆍ체 3개의 덕목을 구비하기 위한 훈련과정을 통해 초급간부로 양성된다. 그 중에서도 가장 근본이 되는 강인한 체력과 정신력을 갖추기 위한 체력단련과 군사훈련의 비중이 매우 높은 편이다. 특히 여군들이 경우, 기초쳬력이 약하기 때문에 이 시기 착실하게 훈련받지 않는다면 군생활 내내 고생할 것이 뻔하다. 고로 이 악물고 끝까지 버텨내야 한다.






"힘들지 않습니까?"

"괜찮습니다!"

"에이! 완전군장 무겁잖아요!"

"하나도 안 무겁습니다!"

딱 봐도 무거워보이는 완전군장을 메고 묵묵히 걸어가는 여군 후보생, 남자가 메고 걸어도 힘든데, 체구도 훨씬 작은 그녀들이 어찌 힘들지 않겠는가? 그래도 누구 하나 힘들어 하는 기색없이 힘차게 전진하고 있다.






"휴식!"

"고생했어!"

얼마나 걸었을까? 점심시간이 다가왔고 잠시 달콤한 휴식을 취할 수 있었다. 비전술 훈련이기에 휴식시간에는 다소 자유로운 분위기였다. 아니나 다를까? 힘들지도 않은지 쉬지도 않고 다시 삼삼오오 모여 앉아서 열심히 대화를 나누는 그녀들을 보니, 천상 민간인들과 다를 바가 없었다.

물론 그 와중에도 개인화기 및 장구류를 철저히 관리하고, 전우들의 세심하게 챙겨주는 모습에서 훌륭한 부사관으로서의 자질을 엿볼 수 있었다.




"먹을 거 있지?"

"어떻게 알았지?"
 
식사가 추진되는 동안 각자 가지고 있던 간식류를 나눠먹으며 정답게 대화를 나누고 있었다. 하지만 대화의 내용은 온통 훈련에 관한 이야기 뿐이다. 누가 여자들이 군대이야기를 싫어한다고 하는가? 이들에게 있어서는 최고의 이야기 소재이다. 그렇게 그들의 전우애는 더욱 깊어만 간다.





"오랜만에 보는 봉지밥!"

삼삼오오 모여 점심식사를 하는 모습을 보니, 지난날 나의 모습이 아련하게 스쳐간다. 비닐봉지에 분대별로 식사를 수령하여 먹던 그 시절이 말이다. 훈련 중 추진되는 식사이다 보니, 취사장에서 자유롭게 먹는 양에 비하면 턱도 없이 부족하기 일쑤였다. 방금 밥먹고 돌아서면 배고플 나이였기에 더욱 모자란 감이 있었지만, 그럴 때마다 후임들을 생각하며 수저를 내려놓던 선임들의 모습, 사회에서는 좀처럼 느낄 수 없는 전우애였다.

"출발 5분전!"

"전원 위장을 실시하도록 한다!"





"이제는 화장품 바르듯 익숙해요!"

한창 꽃다운 나이의 그녀들이기에 화장을 하며 예뻐보이고 싶을 것이다. 하지만 군복을 입은 순간, 그 또한 사치가 되어버린다. 자연스럽게 위장을 하는 그녀들의 모습을 보니 천상 군인이 다 된 듯 하였다.

 



"얼른 복귀해서 쉬고 싶어요!"

오전내내 행군하느라 힘들 법도 한데, 천진난만한 표정으로 출발준비를 하는 모습을 보니 든든하였다. 사실 모두가 막내동생 같아 마음 속으로는 무척 불편한 감도 없지 않아 있었는데 괜한 걱정이었다. 그녀들은 모두 강인한 군인으로서의 정신무장이 완벽하게 되어 있었다.

후보생인 그녀들은 아직 모르겠지만, 사실 교육받을 때가 제일 편하다. 현장은 그녀들이 생각하는만큼 만만치 않기 때문이다. 수많은 업무와 훈련이 산재되어 있으며 심적 부담감도 엄청날 것이다. 하지만 지금 이 순간을 회상하며 모두 맡은 바 임무를 충실하게 수행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그렇게 그녀들은 힘차게 전진하며 나의 곁을 지나갔다.

육군부사관 후보생! 아자 아자 파이팅!





posted by 악랄가츠(http://realog.net)






Trackbacks 1 / Comments 35

  • 이전 댓글 더보기
  • 와.. 2010.12.23 11:09

    여군 사관 후보생들보다 여군 부사관 후보생들 생활이 더 낫네요~
    우리는
    위장크림도 없어서 먹지로 위장했는데..
    그리고 우리는
    저렇게 위장하면 훈육장교한테 엄청 까였음..
    우린 그냥 다 시커멓게 위장했음.. ~_~ 흑인 수준이였음.

    • Favicon of https://anotherthinking.tistory.com 열심히 달리기 2010.12.23 12:53 신고

      지금은 어떨지 모르겠지만,
      95년도에는 육군 병사들은 모두 먹지로 했을 것으로 생각이 되네요.
      취재니까, A급 줬다고 생각하세요.

      다 똑같은걸... 사관 후보랑, 부사관 후보랑 비교할 것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예비군도 끝나고 민방위 5년차 정도되니까. 이젠 이런 생각마져 드네요. 비교하지마라.

    • Favicon of https://armynuri.tistory.com 아미누리 2010.12.23 15:50 신고

      여군 사관 후보생 출신이신가요?

  • 오래전 군인 2010.12.23 11:22

    참 대견하고, 예쁘고, 든든합니다.

    딸내미 있었더라면 한번 권해 볼텐데....ㅋㅋㅋ

    • Favicon of https://armynuri.tistory.com 아미누리 2010.12.23 15:53 신고

      이보다 더 아름다울 순 없을것 같습니다 ^^ㅋ

  • Favicon of https://eczone.tistory.com Zorro 2010.12.23 12:01 신고

    멋지고 든든한 분들이십니다~
    그 누구보다도 아름다우시네요^^

  • 여군들도~ 2010.12.23 12:15

    내가 더 빡~쎠따 이런거 하는군요 ㅎ
    위장이 인디언 볼터치 같군요
    귀엽긴 하네요 ㅎ

  • Favicon of https://6sup.tistory.com 하결사랑 2010.12.23 12:19 신고

    화장품을 바른 그 어떤 여성보다 아름다운 그녀들이네요.
    화이팅~!!!

  • 에구리 2010.12.23 12:51

    녀군님 이뻐요!!!^^

  • 제대 군인으로써... 2010.12.23 14:09

    전투복 신형으로 한다는데 축하해요.
    이제 전투화 좀 이번에 제대로, 비리없이, 불량없이,신형답게 다시하면 좋겠네요.

    • Favicon of https://armynuri.tistory.com 아미누리 2010.12.23 15:51 신고

      디지털무늬 신형전투복 간지 좔좔 흐르죠 ㅎㅎ

  • Favicon of https://tirun.tistory.com 티런 2010.12.23 15:16 신고

    위장크림을 바르는 모습.아름다워보입니다~^^

  • Favicon of http://golden21.tistory.com 오붓한여인 2010.12.23 15:25 신고

    훨씬 아름답고멋져보입니다/
    한때 나도 여군이꿈이 였던적이있었죠,
    멋진 장교들이 되길바랍니다.

  • Favicon of https://datafile.tistory.com 신기한별 2010.12.23 17:30 신고

    가츠님 블로그를 통해서도 봤지만..
    위장크림을 발라도 아름답습니다..

  • 이다님 2010.12.23 19:16

    일단 우리는 휴전국이고. 여자들도 군대 가는 것이 맞다. 문제는 그전에 교련 수업부터 다시하고

    의식 좀 개선 했으면 한다. 더군다나 여자 부사관 뽑는 걸 보니.. 아주 채력이나 근력 등.. 형편 없다

    어린아이 수준이다. 저런 아이들이 군대가면 뭐하겠는가. 다시 기초부터 교육하고. 여자를 군대 보내야한다...

  •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mami5 2010.12.23 21:35 신고

    여군 화이팅이로군요..
    여군들 넘 아름다워보입니다..
    무엇을 바르든 이쁜 여군이네요..^^

    • Favicon of https://armynuri.tistory.com 아미누리 2010.12.24 09:21 신고

      조국수호의 사명이 있는 여군의 표정들.. 정말 예쁩니다.

  • Favicon of https://raycat.net Raycat 2010.12.24 01:20 신고

    와우 여군이네요 :) 깜짝 놀랬어요..ㅎ.ㅎ

  • Favicon of https://rubygarden.tistory.com 루비™ 2010.12.24 16:27 신고

    가츠님...취재하면서도 너무 좋아햇을듯...ㅋㅋ
    즐겁고 행복한 크리스마스 되시구요.
    2010 티스토리 우수 블로거 선정도 정말 축하 드립니다..^^

    • Favicon of https://armynuri.tistory.com 아미누리 2010.12.27 14:45 신고

      축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2011년에도 우수블로그에 들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야겠지요 ^^ 좋은하루되세요 루비님~!

  • 이다 2010.12.24 17:29

    일단 제 댓글이 어딨는지 묻고 싶군요... 왜 지우셨는지?

    • 이다 2010.12.25 19:05

      아무리 자기 블로그지만 맘대로 댓글을 지우는건 너무하지 않습니까?

      여자가 군대가는건 맞지만. 부사관 뽑는거 보니까 채력이나 근력이 어린아이 수준이고 먼저 뽑는거 보다는 교련수업부터 해서 의식개선 부터하고 군대 보내자는 식으로 댓글을 달았는데요. 이게 지워질만한 일인가요?

  • 철판이 2010.12.26 14:50

    요즘은 훈련병, 부사후, 사후. 기타 여러 후보생, 훈련생들...훈련기간에 왠만하면 위장크림 다 지급됩니다.

  • Favicon of https://goodljh8.tistory.com Sonagi™ 2010.12.27 14:52 신고

    아름다운 모습이네요~*
    고정관념을 버려야 해요 !!

  • 참나 ㅋㅋ 2010.12.29 21:19

    사진찍을려고 애들 A급 전투복 입혀서 설정해서 찍은 것 같은데요 ㅋㅋ

  • 우와 2010.12.29 21:53

    진짜, 한분한분 전부다 예쁘시네요! ㅋㅋㅋ 제 남자친구 부대에 저런분들이 안계셔서 다행이에요^_^............ㅋㅋ......

  • 26기보사 2011.01.22 23:35

    저 중에 진짜 능력도 역량도 없으면서 취업이 안되서 부사관 학교 진학한 것들도 있을건데....

    나중에 꼴에 사관이라고 현역 사병들 조낸 갈구는거 아니려나.....

    솔직히 이번에 처음 지원 받은 여자 ROTC들도 취업 대신 차선으로 지원한것들 엄청 났을거라는....

    다 그런건 아니겠지만 부디 멀쩡한 현역 애들 잡아먹는 꼴통만 되지말기를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