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난객의 생명을 구한 26사단 김원, 신형덕 병장!

조난객의 생명을 구한

26사단 김원, 신형덕 병장!

 

경계임무 중 구조요청 소리가 들려 가보니

 4시간 넘게 조난되어 체력이 소진된

강동선 할아버지가 있었습니다.

할아버지에게 빵과 음료수를 드시게하고

 119에 위치를 알려 무사히 구조되도록

한 김병장과 신병장. 어디선가 누군가에

무슨일이 생기면~ 육군이!

달려가겠습니다!

 

 

<육군본부 정훈공보실 홍보과>

Trackbacks 0 / Comments 0

댓글 남기기